눈밑떨림의 이유와 해결방법에 대해 알아보자!

2017.08.16 18:25

비앤빛강남밝은세상안과 비앤빛 궁금증 해결!/건강칼럼




눈 밑 떨림증상은 눈이 보내는 신호





갑자기 눈 떨림을 경험한 적이 있으신지요. 피곤해서 라고 무심코 넘겨버리는 일이 많습니다. 피곤할 때 흔히 겪게 되는 증상 중 하나로 여깁니다. 마그네슘이 부족해서, 피곤이 쌓여서라며 쉽게 지나칩니다.


휴식을 취하면 금세 회복되기도 합니다. 눈 밑이 반복적으로 떨리고 의도하지 않았는데도 강제적으로 눈이 감기게 되는 현상이 생기면 병원을 찾는게 좋습니다. 혈관이 안면신경을 자극해 생기면 안면경련의 초기 증상일 수 있기 때문입니다. 안면경련 환자가 증가하고 있습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자료를 보면 안면신경장애로 병원을 찾는 환자는 2010년 이후 7년 사이에 20%이상 늘어났습니다. 7년 동안 연령대별 누적해 합산한 결과 남녀 모두 40~50대 중년층에서 가장 많이 발생했습니다. 전체 환자 중 44%를 차지해 안면신경장애 환자 2명중 1명꼴은 중년층이었습니다. 20~30대 젊은 층의 비율도 20%를 넘어 적지 않게 발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안면경련은 노후한 혈관이 얼굴신경을 자극해 발생하는  질환으로 중년층에서 주로 나타나며 주원인은 스트레스와 피로 누적, 카페인 과다섭취 등에 있는것으로 잘 알려져 있습니다.


나이가 들면 혈관이 길고 두터워지며 뇌의 위축으로 신경과 혈관 사이의 해부학적 구조가 달라집니다. 탄력 감소로 구불구불해진 혈관이 신경을 압박합니다. 지속적으로 자극하면서 신경을 보호하고 있는 신경막이 손상돼 안면경련이 일어납니다. 증상은 자신도 모르는 사이 천천히 나타납니다.


눈 아래가 떨리고 눈이 저절로 강하게 감기는 것이 초기 증상입니다. 주로 눈꺼풀 바깥쪽에서 시작돼 증상이 진행되면 한 쪽 안면신경의 지배를 받는 모든 언굴 근육이 수축됩니다. 눈이 감기고 입술이 한 쪽으로 끌려 올라가 입 모양이 일그러집니다.


더 심해지면 같은 쪽 입 주위 근육의 경련이 발생합니다. 눈이 감김과 동시에 입이 위로 딸려 올라가게 돼 입이 눈이 감기는 쪽으로 씰룩 거립니다. 시간이 지남에 따라 경련이 일어나는 횟수도 잦아지고 지속 시간도 길어집니다. 방치하면 안면의 한쪽 근육과 반대편 근육의 비대칭 발달이 이뤄집니다. 


안면경련 치료는 약물 치료를 1차로, 미세침습치료인 보톡스 주사 치료를 2차로 치료로 합니다. 3차 치료로 안면신경을 압박하고 있는 혈관을 떼어내는 수술 치료를 최종 선택합니다.


20~30대 젊은 환자의 경우 과로로 인한 누적, 수면 부족, 스트레스에서 기인한 안검 경련인 경우가 많아 원인이 되는 생활습관 교정이 1차 치료입니다. 지속되는 경우 약물치료의 도움을 받을 수 있습니다. 40대 이후는 특별히 피로하지 않은 상태에서도 3개월 이상 지속되면 전문 의료기관의 진료를 받아 정확한 진단아래에서 치료방향을 설정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눈이 떨림의 증상?





사실 눈이 떨린다고 해서 걱정할 필요는 없습니다. 대부분의 별다른 이상이나 후유증이 없기 때문입니다. 환자분들이 눈꺼풀이 떨린다 혹은 눈 밑이 파르르 떨린다.라고 할때는 병적인 이상보다는 일시적인 Myokymia인 경우가 많습니다. 이 근육잔떨림의 경우 사전적으로는 근육의 작고 빈번한 경직성 수축 정도가 되겠습니다. 그 자체로 대부분 일시적으로 잠시 동안만 생겼다가 사라지며, 건강한 성인의 경우에도 피곤하거나 체력 소모시에 잠시 나타날 수 있습니다.


눈꺼풀 떨림의 경우, 특히 아래 눈꺼풀만 수분간 잠시 파르르 떨리는 경우라면 걱정할 필요가 없습니다. 이 증상은 시간이 지나면 자연적으로 없어지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간혹 수개월간 지속되는 경우도 있는데, 이럴 때는 대게 스트레스, 피로, 수면부족이나 마그네슘 등 전해질과 영양 불균형, 음주, 흡연 및 카페인 과다 섭취 등을 원인으로 보고 있습니다. 







눈 밑 떨림, 문제가 되는 경우도 있나요?





앞서 말씀드린 근육잔떨림이 주로 아래 눈꺼풀만, 일시적으로 수 분 정도 파르르 떨리다가 멈추는 것이라면 괜찮지만, 아래의 증상이 나타난다면 의사의 진료 및 검사가 필요한 경우도 있습니다. 바로 얼굴 떨림과 본태성 안검연축 등의 질병입니다. 앞서 말씀드린 근육 잔떨림과는 양상이 좀 다릅니다. 본인의 의지와는 상관없이 눈이 자주 감기거나 얼굴근육이 의지와 상관없이 수축되어 얼굴을 찌푸리거나, 주름이 생기는 등 다양한 증상을 보입니다.


안검연축이나 얼굴 떨림의 경우 일상생활에 지장이 있을 정도로 심해지는 경우도 있습니다. 그런데 대부분의 환자들이 어떻게 대처해야 할지 잘 몰라 의사의 진료를 받지 않은 채, 주위에서 좋다고 하는 것들만 하며 경과를 지켜보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러나 이렇게 원인 질환이 있어 검사를 받아봐야 하는 상황이라면 빠른 시일 내 병원을 방문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이것들은 잠시 생겼다가 사라지는 것이 아니라 두개강 내 혈관 이상, 종양, 다발성 경화증 등 다양한 원인이 있을 수 있습니다. 따라서 이 원인에 대한 검사 및 치료가 필요한데, 민간요법 등을 통해 스스로 치료하려는 것은 질병을 악화시킬 수 있기 때문입니다.







눈 떨림 치료방법은?





일시적으로 나타나는 눈밑떨림이라면, 생활습관을 바꾸는 것만으로도 도움이 됩니다. 규칙적인 수면습관과 함께 금연 및 금주를 하는 것이 좋으며, 카페인 음료도 피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그러나 얼굴 떨림이나 안검연축 증상에는 환자 증상에 따라 일시적으로 불편감을 줄이기 위해 항콜린제, 항경련제나 보톡스를 투여하기도 합니다. 보톡스는 주름을 펴는 것이라고만 생각하셨을 텐데요. 의학적 측면에서는 보톡스는 근육 작용을 마비시켜 안검연축이나 얼굴 떨림 혹은 일부 사시 질환에도 유용하게 사용되고 있습니다. 우리 주변에 흔한 증상 혹은 병이지만 잘 모르거나 잘못된 정보로 알고 있다고 한 눈밑떨림, 이제는 의학정보의 숙지를 통해 자가치료보다는 전문적인 병원을 찾아 치료를 받으시길 권해드리겠습니다.


일부 병원에서는 안면경련증의 치료를 위해 보톡스나 약물치료, 한방치료가 시도되기도 하지만 이러한 치료방법들은 안면경련의 치료법으로 보기엔 무리가 있습니다. 피로, 마그네슘, 부족에 의한 일시적인 눈 밑 떨림은 약물치료나 보톡스 치료로 호전이 가능하지만, 안면경련, 마비증상이라면 보존적 방법 만으로는 치료가 불가능 합니다. 근본적인 문제의 뿌리를 해결하려면, 신경에 압박을 주는 원인 자체를 치료해야 합니다.







안면경련증의 예방과 대처



 

안면경련증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올바른 건강관리를 통해 면역력을 증강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평상시 과도한 스트레스와 피로가 누적되지 않도록 유의하며 충분한 휴식을 취하는 것이 좋고, 마그네슘이 포함된 음식을 섭취하여 예방 할 수 있습니다. 대표적인 식품들을 얘기해 보자면 바나나, 녹황색채소, 콩과 아몬드 그리고 우유이며, 조개나 멸치 또한 도움이 많이 됩니다. 근육의 떨림을 느끼고 있다면 증상이 악화되기 전에 병원에 내원하여 정밀한 검진을 받는 것이 현명한 방법임을 잊지 말아야 합니다.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