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앤빛 강남밝은세상안과

백내장 수술 '4중 초점 렌즈' 도입

 

 

 

 

 

 

 

 

 

 

백내장은 노화로 인해 투명했던 눈 속 수정체가 뿌옇게 변하며 시야가 흐려지는 대표적인 안질환입니다. 초기에는 약물치료를 진행하지만, 유일한 완치법은 인공수정체를 삽입하는 것입니다. 기존 다초점 백내장 수술인 3중 초점 렌즈는 외국인에 적합하게 설계되어 한국인의 경우 수술 후 적응하는데 다소 시간이 걸렸습니다. 

 

이러한 불편함을 해소한 것이 팬옵틱스 4중 초점 렌즈입니다. 수술 후 60~90cm까지 자연스럽고 편안하게 볼 수 있어 컴퓨터 업무가 많은 50~60대 백내장 환자들에게 적합합니다.

 

 

 

 

 

 

 

 

4중 초점 렌즈는 현존하는 인공수정체 렌즈 중 가장 선명한 시야를 확보했다고 평가받고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인공수정체는 빛을 100% 다 사용하지 못합니다. 따라서 이정 부분 빛 손실이 발생할 수 밖게 없습니다. 하지만 팬옵틱스 인공수정체 렌즈는 망막까지 가장 많은 빛을 보낼 수 있습니다. 수술 후 모든 초점거리를 뚜렷하고 선명하게 볼 수 있게 됐습니다. 4중 초점 렌즈는 혀존하는 인공수정체 중에서 빛 손실률이 가장 적은 만큼 야간운전을 자주 하는 사람들에게도 유리합니다.

 

 

 

 

 

 

 

 

더불어 레이저를 이용한 팬옵틱스 다초점 백내장 수술은 수술 후 시력의 질도 개선했습니다. 4중 초점 렌즈는 기존 인공수정체 렌즈와 비교해 눈 속에 넣어도 렌즈수축현상이 거의 없어 수정체낭에 안정적인 삽입이 가능합니다. 또한, 백내장 수술 후 발생할 수 있는 부작용인 후발백내장의 가능성도 크게 낮춰 안전성을 높였습니다.

 

 

 

 

 

 

 

새롭게 도입한 4중 초점 인공수정체렌즈 (팬옵틱스)를 통해 백내장 환자들에게 보다 정교한 시력을 제공하고 일상생활에 편의를 줄 것으로 기대되며, 특히 레이저 백내장 수술은 각막 절개부터 수정체 분쇄 단계까지 모두 레이저를 사용하기 때문에 각막 조직 손상을 최소화하여 수술 후 회복 속도와 안전성을 높였습니다.

 

 

 

 

댓글 0